주요뉴스

부동산 관련 서비스에도 4차 산업혁명기술 '영향'

  • 관리자 (kiso)
  • 2020-05-18 12:14:00
  • hit13
  • vote0
  • 222.111.188.130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부동산 관련 서비스 분야에도 4차 산업혁명 기술이 큰 영향을 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청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이 접목된 부동산 관련 서비스 특허출원이 2016년 28건, 2017년 29건, 2018년 42건, 2019년 69건으로 수가 증가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기술분야별 특허출원 동향 [사진=특허청] 2020.04.23 gyun507@newspim.com
출원인 비중은 중소기업 43.8%, 개인 40.4%, 산업협력단과 연구소를 포함하는 기타 11.3%, 대기업 4.4%로 중소기업 및 개인 출원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이와 같은 출원동향은 다양한 프롭테크 업체들이 새롭게 등장하고 있고 업체들 간의 경쟁이 심화되는 환경에서 서비스 분야를 선점하기 위한 활발한 기술개발이 특허 증가세를 이끌었다고 해석된다.


구체적으로 4차 산업혁명 기술이 적용된 부동산 관련 서비스 특허는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을 이용한 시세예측, 상권분석 등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기술이 53건(29%)으로 가장 많았다.

가상현실을 접목한 선체험 기술이 27건(15%), 사물인터넷 및 드론을 활용한 건물제어, 청소, 안전관리 기술이 73건(40%)이 출원됐다. 계약 이력 등의 위변조를 방지하기 위한 블록체인 기술이 28건(16%) 출원됐다.

특허청 김현수 전자상거래심사과 과장은 "정보통신과 4차 산업혁명 기술의 발달로 새로운 기술과 아이디어가 부동산 관련 서비스에 계속해서 유입되고 있다"며 "우리 기업들도 부동산 관련 서비스 시장 선점과 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재권 확보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gyun507@newspim.com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0]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