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뷰메진, '4차 산업혁명 스마트 산업용 드론상' 수상

  • 관리자 (kiso)
  • 2020-09-18 10:46:00
  • hit17
  • vote0
  • 222.111.188.130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드론의 자율주행 기술과 인공지능 비전 기술로 송유관 가스배관 결함탐지 솔루션을 제공하는 뷰메진(공동창업자 김도엽, 이훈수)이 ‘2020 4차 산업혁명 파워코리아 대전’에서 4차 산업혁명 스마트 산업용 드론상을 수상했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현재 송유관 가스배관 결함 탐지는 인력(km당 약 10-12시간 소요) 검사방식 또는 구간별 알람에 의존하는 경우가 많아 정확한 위치를 파악하는데 시간이 오래 걸린다. 초음파를 이용해 내부를 검침하는 기계 장치인 스마트피그 사용 시, 구간별 운용 중단으로 인해 높은 비용이 발생한다는 한계가 있다.

그러나 뷰메진의 솔루션을 도입하면 실시간 검사가 가능해 약 70% 이상 시간을 단축(내부 실험 결과 km당 30분 소요)하고 안전성을 증대할 수 있다.

이와 동시에 뷰메진은 인공지능 드론을 통해 수면 위 기름띠, 공기 방울 등 송유관 주변의 환경 변화를 탐지해 기름과 가스 유출을 탐지한다. 따라서 경제적 이익을 넘어 환경오염 문제도 사전에 대처할 수 있다.

특히 현재 이미지 인식기술을 무인드론에 장착한 ‘인프라 검사’에 중점을 두고 있지만, 앞으로 드론 뿐만 아니라 4k/UHD 이상의 카메라를 이용한 대부분의 이동형 디바이스에 적용할 수 있고 다른 산업 분야로도 진출할 수 있다.

현재 뷰메진은 글로벌 탑티어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인 500 스타트업(Startups)와 함께 비즈니스 모델의 고도화, 비즈니스 로드맵 구체화, 테크, 세일즈 그리고 IR 의 재정비를 통해 글로벌 진출에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권예지 뷰메진 전략매니저는 “기존의 창업 경험을 살려 B2B, 그리고 해당 산업의 특성인 B2B2G의 챌린지를 고객의 입장에서 접근하고 요구와 문제점을 확실히 해결해줄 수 있도록 기술과 제품의 고도화를 통해 대체 불가능한 솔루션 제공을 위해 노력 중이다”라고 밝혔다.

  •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0]

열기 닫기